[163] 벌거숭이 -삶에 관하여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세상사가 다 그런가싶어 어떨 때는 맥이 빠지기도 하지만, 음악 듣는 것 역시 다른 사람의 도움 없이는 절대 어떤 테두리 이상을 벗어날 수가 없다.

전영혁, 성시완과 같은 출중한 디제이나, 성문영과 같은 좋은 음악 기자들의 소개와 안내가 없었다면 내 음악 듣기의 폭은 굉장히 좁아졌을 것이고 이건 비단 나뿐만이 아니라 이땅의 많은 음악 애호가들도 마찬가지였을 것이다.

그리고 저런 공적인 사람들의 도움 외에도 이루 헤아릴 수 없이 많은 (이름 모를) 개인들의 도움이 없었다면 내 음악의 도서관은 지금보다 크기가 훨씬 작아질 수 밖에 없었을 것이다.

'오디오사랑'이라는 오디오 기기 판매 싸이트가 있는데 mp3 파일의 불법 유통에 대한 법적 규제가 시작되기 전에 적잖은 음악 매니아들이 게시판을 통해 좋은 음악을 소개해 주곤 했다. 나는 오디오엔 별 관심 없이 거의 음악만 들으러 자주 갔었는데 이 노래 '벌거숭이'도 그곳을 통해 처음 알게 되었다.

1986년에 나온 앨범이고 씨디로는 발매된 적이 없기 때문에 지금은 구할 길이 없지만 -모르겠다, 중고 가게를 잘 뒤지면 엘피를 찾을 수도 있겠지- 네이버 블로그 검색으로 해보면 곡을 처음부터 끝까지 다 들어볼 수 있다.

'자전거를 탄 풍경'에서 좋은 노래를 들려줬던 강인봉이 참여했던 그룹인데 이 앨범 한 장을 내고는 더 이상 활동을 안했다. 글을 쓰기 위해 벅스에서 앨범의 전곡 1분 듣기를 했는데 역시 이 노래가 가장 돋보이는 곡이었다.

20대 초반의 젊은이들이 바라보는 인생은 30대인 지금의 내가 보기엔 다소 감상적이고 많이 추상적이지만, 강인봉의 툭툭 던지는 듯한 목소리에 실려 전해지는 좋은 멜로디와 멋진 기타 연주는 오래도록 여운을 남긴다.

담담한 무채색 그림같은 이 알려지지 않은 노래를 163번째 노래로 정하며 당 앨범이 재발매되기를 희망해본다.



-이 글을 처음 쓴 후에 엘피를 구했다. 돋보이는 곡이 하나 더 있었는데 '삶에 관하여'를 넘지는 못했던 걸로 기억한다. 간절히 찾던 앨범을 구해도 이거 뭐 오디오로 들어볼 여건이 안되니...

-앨범 정보 - http://www.maniadb.com/album.asp?a=101695#T8407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Trackback 0 And Comment 22
  1. 지나가다 2008.10.31 15:08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용추님의 블로그를 처음 찾게해준 노래군요. 지난 봄 갑자기 이 곡이 듣고 싶어 네이버에서 검색해보니 용추님의 블로그가 떠서 따라 들어왔었습니다. "내 맘대로 한국대중음악 싱글 200선"의 곡들을 하나 하나 듣다가 처음 시작했던 이 곡을 지나게 되었네요.

    이제 142곡을 업뎃하셨네요. 앞으로 58곡밖에 남지 않아서 점점 곡을 올리시는데에 신중해지시는 것 같은 느낌도 받습니다. 앞으로도 기대하겠습니다.

  2. 용추 2008.11.03 10:41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네.. 업데이트가 늦네요. 머리 속에 들어와 있는 곡은 충분한데 글로 풀어 쓰는게 쉽지 않아서요. 같이 좋은 음악 많이 들었으면 합니다 ^^

  3. 사온 2008.11.07 19:16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http://blog.naver.com/arpuer/100053139739
    이 블로그에선 노래를 들을순 없었는데, 기억이 나더군요.예전에 들었었던.해서 찾다가 이곳으로 흘러왔네요.

  4. 즐거운나의집 2008.11.16 18:23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제 생각으론 한국대중음악의 명곡이라생각합니다. 씨디발매가 안되고 판도 구할수 없어 안타까울 뿐입니다. 이 노래 첨 나왔을 때 온 종일 듣고 살았죠. 나이많으신 엄마도 흥얼거리실 정도로요. 그리고 다시 또 다시 거의 2년만에 듣는건데 역시 훌륭하네요. 이 곡때문에 강인봉씨 대단한 뮤지션이라 생각해요.

  5. 2009.04.14 16:53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용추 2009.04.20 17:00 신고 address edit & del

      많은 분들이 찾아와 듣는 음악이 되었습니다. 3차 생산자로서 ^^ 보람을 느낍니다. 어서 재발매가 되어야 할텐데요.

  6. 올리브 2009.05.08 23:23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고등학교때 너무 좋아했던 노래에요...들으면서 왜 눈물이 나는건지...
    그때 샀던 테이프는 잃어버렸지만 그 시절의 추억은 영원하네요..
    감사합니다 잘 듣고 갑니다. 강인봉님의 순수한 음색 여전하네요..

  7. 인권이형 2009.07.01 18:12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방황하던 고교 시절 햇볕 찬란한 오월 어느날이 떠오릅니다.
    잘 듣고 갑니다

  8. 시뇨리타엘에이 2009.07.15 15:57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이 노래의 기타 코드를 알 수 있을까요?

  9. 용추 2009.07.17 16:53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저도 잘 모르겠습니다 ^^;

    아, 그리고 일전에 말씀하신 미나가 부른 비틀즈 앨범은 아직 못 찾았습니다. ㅋ

    일단 이메일 주소 좀 알려주세요.

    • 2009.07.20 11:59 address edit & del

      비밀댓글입니다

  10. 파랑앙마 2009.07.24 14:30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삶에 관하여"를 십여년 만에 다시 들을수 있게 되었네요. 고맙습니다.

    강인봉이란 가수의 스무살 즈음 목소리인데도 삶의 쓸쓸함이 너무 진하죠.
    작사, 작곡까지..

    어디에서도 구할수 없는 "삶에 관하여" 저도 소장할 수 있을까요..
    조심스럽게 부탁드려 봅니다.

  11. 윈터그린 2009.10.11 15:44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예전에 테이프를 사서 들었는데...
    다시 들어도 너무 좋네요.

  12. 조옥진 2010.05.11 22:16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정말 내가 찾던 노래다...고등학교때 정말 좋아했던...
    판도 구해듣고싶고.,,.. 사는게- 그거다싶다

  13. 조옥진 2010.05.11 22:18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꼭 다운로드받아 이노래ㅡ 간직하고파요....방법 알려주삼!

  14. 주이주이 2010.05.30 01:45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아... 너무 듣고 싶었던 노래.. 예전에, 나이 많은 울언니의 테잎에서 들었던 노래가 그렇게 20년이 지났는데도 가끔 생각이 나고.. 얼른 리메이크 되었으면... 성대 앞 Doors 라는 곳에서 음악을 두달 전 듣고 감동받았는데.. 여기서 또 듣네요..ㅜㅜ 이 새벽에, 울적한 마음에 기쁨이 됩니다.

  15. 2010.05.30 01:47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16. sapa 2010.09.13 00:16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작은별가족마저 생각이나네요. 헐.

  17. 준`s 2010.10.18 18:41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허걱 20년이 넘은 ...정말 오랜만에 듣게 되네요..
    풋풋한 사춘기 시절이 생각나서 한동안 아련한 생각들로 약간 가슴이 뻐근해 지는군요 , 이곡을 들을수 있게 해줘서 감사합니다.

    • 용추 2010.10.20 10:57 신고 address edit & del

      언제 들어도 좋은 곡입니다 ^^

  18. 시맨 2016.11.24 06:37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ㅋㅋ
    이노래 처음들은건 아마도 1986 년 내가 중2?
    지금 45인 나이에 옛추억에 잠기네요...

    지금 난 아프리카 카보 베르데의 민델루 라는곳에... ㅜㅜ 세월의 무상함...

    어찌되었든 어린시절 연습장에 가사를 적어 보았던 기억이 새록새록 나네요

    이곡을 기억하는 모든분들
    행복한 인생되시길....

    • 용추 2016.12.06 14:15 신고 address edit & del

      카보 베르데면 그 누님,,, 쎄자리오 에보라 누님 있는 나라 아닌가요.

      좋은 음악 많이 들으시고 타지에서 몸 건강히 계셔요 ^^


티스토리 툴바